교육
대구시 학교 밖 청소년, 검정고시 762명 합격!
872명 응시 762명 합격자 배출
기사입력 2019.09.05 10:12 | 최종수정 2019.09.05 10:12

′19년도

 ′19년도 검정고시 응시자 합격 기원 응원

대구지역 학교 밖 청소년은 2019년도 검정고시에서 872명이 응시해 762명의 청소년이 검정고시에 합격하는 쾌거를 이뤘다.

 

학교밖 청소년 지원센터인 꿈드림을 통한 검정고시 참여와 합격 청소년 수는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이는 학업능력이 부족한 청소년에게 학업동기 강화 및 학업능력 증진 프로그램을 제공해 학업복귀 및 상급학교로 진학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해 주었기 때문이다.

 

검정고시에 합격한 이들에게는 ’20학년도 대학입시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해 대학입시 상담 및 입시설명회, 수능모의고사 응시 지원과 사회 진입을 위한 인터십 및 취·자립 지원도 함께 지원할 예정이다.

 

대구청소년지원재단 위탁기관인 대구시 꿈드림은 청소년의 목표가 검정고시 합격에 그치지 않도록 상급학교 진학을 위한 대입지원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도 운영하고 있다.

 

다가오는 11월 말에는 ‘19년 학교 밖 청소년 꿈드림 페스티벌을 통해 한 해 동안 청소년들이 노력해 결실을 맺은 진학과 자립성과에 대해 축하하고 그동안 갈고 닦은 예능 실력을 무대에서 발표하며 자존감을 높이는 축제 한마당을 개최할 예정이다.

 

이상길 대구시 행정부시장은 대구지역 학교 밖 청소년은 사회의 편견과는 정반대로 매년 우수한 성과를 거두어 지역사회를 빛내고 있다이번 검정고시 합격을 기반으로 삼아 휼륭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학업·취업 등 다각적인 방면에서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대구시는 9개의 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을 운영하고 있으며 학교밖 청소년들에게 상담, 직업체험 등 맞춤형 서비스를 지원해, 지난해 719명이 검정고시에 합격해 67명이 대학에 진학, 150명이 인턴십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성과를 냈다.




대구학교사랑폭력예방 김수미기자 (dgschool@naver.com)
ⓒ 대구학교사랑폭력예방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학교사랑폭력예방 김수미기자의 다른기사보기

최신기사
기사광고
하나님가게
하나님가게